한국인터넷뉴스
발행년월일 : 2021-09-21 19:04:24
로그인회원등록
60여시간 쓰레기통에서 사투 벌인 청주 아기... 건강 회복돼도 갈 곳 없어

=[이세철 기자] 청주시 흥덕구의 한 음식점 쓰레기통에서 탯줄이 달린 채 발견된 것은 지난 21일,  갓 낳은 아이를 유기한 생모가 23일 구속됐다.


발견 직후 아동학대 전담 의료기관인 충북대병원에 이송됐으며 다행히 건강을 회복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18일 태어난 것으로 알려진 이 아기는 60여시간 넘게 쓰레기통에서 사투를 벌이 끝에 기적적으로 생존한 것이다. 


이처럼 국민적 공분을 불러 일으킨 유기사건은 건강을 회복하더라도 마땅히 갈곳이 없게 되었다. 


유기한 생모가 지난 23일 구속된 데다 그의 가족도 아이를 키울 수 없다는 뜻을 내비친 것으로 전해졌기 때문이다.


이처럼 생모 가족 등이 양육을 거부할 경우 아기는 퇴원 후 일시 가정위탁이나 보호시설로 보내질 것으로 보인다.


청주시 관계자는 "조만간 아이가 처한 상황 등을 고려해 일시 가정위탁을 할지, 보호시설에 보낼지 결정할 예정"이라며 "지금은 건강을 회복하는 게 중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이 아기의 안타까운 소식이 알려지자 충북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는 온정의 손길이 속속 답지하고 있다.

기사입력시간 : 2021-08-30 15:24:01
글쓴이 : 한국인터넷뉴스 이세철 /  [한국인터넷뉴스 이세철]의 다른기사보기
최중웅의 시각 more...
김정길 전 행자부 장관은 부산출신으로 문 대통령과는 동향... /한국인터넷뉴스 최종웅
이광호 칼럼 more...
이낙연 국무총리 후보자에 대한 임명동의안이 26일, 국회 심사경과... /한국인터넷뉴스 이광호
포토뉴스
 ▲  강성국 법무차관 브리핑 도중...아스팔트 바닥에 무릎 꿇고 '우산' 받쳐
 ▲  충주 시의원, '충주댐피해대책' 서명운동 펼쳐
 ▲  가습기살균제참사시민단체 "신세계는 가습기살균제 참사 책임다하라"
 ▲  충북선관위, 포기할 수 없는 소중한 권리.. 4월 7일 투표 호소
 ▲  청주충북환경운동연합, 후쿠시마 원전사고 10주기 '1인 시위' 진행
 ▲  청주시, ‘우수’ 앞두고 복숭아꽃 만발
충청권 뉴스
괴산군,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 격상...종교시설은 비대면 예배
박문희 의장 "충청권 광역철도망,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반영 필요"
청주시청 김우진 2021 양궁 국가대표1차 평가전 1위
충북 음성군 "중부내륙철도 지선,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반영 해달라"
변재일 의원, 부가통신서비스 안정성 확보위한 '전기통신사업법' 대표발의
이시종 지사, 기재부에 철도사업 국가계획 반영 건의
충북 증평군 교회 25명 확진.. 청주 SK호크스 선수단 관련 20명 감염
충북환경연합, 공무원, 정치인의 부동산 투기장,,,"무분별한 산업단지 조성 중단 하라"
충북교육청, 교육감과 간부 공무원들 학교급식 특별점검 나서
충북소방본부, 공장시설 안전관리 현장점검 추진
가장많이 읽은 뉴스
탈핵시민행동 "바다는 쓰레기통이 아니다"... 일본 정부 규탄
4·7 보궐선거 결과.. 오세훈 57.50%-박형준 62.67% '당선'
조경태 의원, '학교급식법' 개정안 대표발의
가습기살균제참사시민단체 "신세계는 가습기살균제 참사 책임다하라"
문재인 대통령, 김상조 경질..후임 이호승 경제수석
식약처, 무등록 제조·판매한 개도막걸리 회수
박용진 의원, 12일 충북서 청년들과 간담회…청년 희망 찾기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 청주시 아동학대 대응 현장방문
세종시의회, 행정수도완성 특별위원회 3차 회의 개최
여야, 추경합의..소규모 농어민 30만원씩 지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