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터넷뉴스
발행년월일 : 2019-12-05 06:32:50
로그인회원등록
단양다누리아쿠아리움, 개관 후 총 204만 명 방문..."365일 인기 관광지로 떠올라"

 

 


=[이성근 기자] 국내 최대 규모의 민물고기 생태관 ‘단양다누리아쿠아리움’이 연간 즐기는 관광지로 인기를 끌고 있다.


단양군에 따르면 소설(小雪)이 지난 23∼24일 주말, 차가운 기온에도 다누리아쿠아리움에는 2200명이 넘는 관광객들이 방문한 것으로 나타났다.


동절기를 앞두고 다소 발길이 주춤한 타 관광지에 비해 아쿠아리움을 찾는 관광객은 오히려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지난 2012년 5월 개관한 다누리아쿠아리움은 현재까지 204만 명이 넘는 인원이 다녀갔다. 이로 인해 총 104억 7918만원에 달하는 수익을 올린 것으로 집계됐다.


올해 관람객은 지난 24일까지 26만1663명으로 15억554만원의 수익을 달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 최대 규모의 민물고기 전시관인 단양다누리아쿠아리움은 크고 작은 수조 172개에 단양강에 서식하는 토종물고기를 비롯해 메콩강 등 세계 각지에서 수집된 희귀물고기 등 230종 2만3000여 마리를 볼 수 있다.


수조 중 가장 큰 아치형태의 수족관에는 꺾지, 모래무지 등 총 12종 3000마리가 관람객들을 반기며, 80t 규모 대형 어류 수조에는 아마존의 대표 어종인 레드테일 캣피시를 비롯해 화석어 피라루쿠와 칭기즈칸, 앨리게이터가 피시 등 5종 28마리가 전시되고 있다.


멋진 군영을 이루는 은어부터 철갑상어, 쏘가리, 잉어 등 총 16종 6000여 마리의 물고기를 한눈에 볼 수 있는 650t 규모의 메인수조는 신비로우면서도 스펙터클한 장관을 연출한다.


또한, 16마리의 수달 가족이 살고 있는 수달 전시관은 새롭게 떠오르는 인기 코스다.


2016년 1쌍의 수달 커플로 시작한 전시관에는 아기수달들이 태어나 대가족이 됐으며 수달의 헤엄치는 모습과 앙증맞은 몸짓에 관람객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다.


우파루파와 안경 카이만 악어 등 양서·파충류 등을 전시해 놓은 크고 작은 26개의 전시 수조도 이색적인 볼거리를 제공해 인기다.


김진경 생태관팀장은 “다가오는 연말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각종 홍보 마케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며,"항상 사랑받는 단양다누리아쿠아리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쿠아리움의 이용금액은 어른 1만원, 청소년 7000원, 65세 이상 노인과 어린이는 6000원으로, 관람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동절기인 12월 1일부터 2020년 2월 29일까지는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한다.


 

기사입력시간 : 2019-11-27 06:59:28
글쓴이 : 한국인터넷뉴스 이성근 /  [한국인터넷뉴스 이성근]의 다른기사보기
최중웅의 시각 more...
자유한국당 대표 선출을 위한 전당대회 열기가 고조되고 ... /한국인터넷뉴스 최종웅
이광호 칼럼 more...
이낙연 국무총리 후보자에 대한 임명동의안이 26일, 국회 심사경과... /한국인터넷뉴스 이광호
포토뉴스
 ▲  청주시 명암유원지 목교 등 환경 정비
 ▲  사진으로 본 '청주 비엔날레' 이모저모
 ▲  제천 솔방죽...메뚜기·미꾸라지 잡기 체험
 ▲  [포토뉴스] 크라쉬 금메달...기쁨의 '세리머니'
 ▲  [포토뉴스]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태권도 자유품새경기 베트남 1위
 ▲  청주랜드, 한가위 맞이 민속놀이 한마당
충청권 뉴스
반기문 前유엔사무총장, 충주여고에서 특강
충북·청주경실련, 열린도서관 예산낭비사례...감사원 '공익감사' 청구
청주지법, 노인 치어 숨지게 한 운전자 2심서 무죄 판결
한수경 피아니스트, '도시에서 만난 예술가-슈베르트' 두번째 독주회
충주사과, 대만 수출확대를 위한 협약서 체결
제천 청풍호반 케이블카, 11월 초 이용객 50만명 돌파...제천'대표 관광명소'로 부상
충북도 미세먼지 대응 ‘산업환경개선지원센터 구축’ 본격 추진
변재일 의원, 오창읍 후기리 소각장 환경영향평가 부동의 촉구
대전국토청, 동면~진천, 고남~창기 예타면제 도로사업 설계 착수
충북교육청, 유치원입학관리시스템 ‘처음학교로’ 11월 1일 개통
가장많이 읽은 뉴스
더불어민주당, 국회세종의사당 설치 등 국회법 개정 결의
100만 국악인들 "국악문화산업 진흥법 제정해야", 국회서 한 목소리
조경태 의원, 중국 게임 문제 관련.. 2차 1인 시위
중국발 황사 영향.. 미세먼지 올 가을 들어 최고 수준
문 대통령 모친 강한옥 여사 향년 92세로 별세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 PGA 투어 역사 다시 쓴다.
환경운동연합 "충남도 기후위기 비상상황 선포를 절박하게 환영한다"
24기 화력발전소, 분진 폭발사고 위험에 노출
김정숙 여사, 청주공예비엔날레 개막식 참석
발전소, 석유비축기지, LNG 생산기지 등 국가중요시설...드론 테러에 '속수무책'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