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터넷뉴스
발행년월일 : 2021-12-01 08:22:57
로그인회원등록
음성군 여성 공무원 보이스피싱 막아내
▲ 음성군 경제과에 근무하는 주무관 지세미(34)씨

 

 

동료직원의 보이스피싱 피해를 막아낸 여성 공무원의 순발력이 뒤늦게 알려지면서 화제다.

 

음성군 경제과에 근무하는 지세미(34) 주무관은 동료직원에게 걸려온 전화가 보이스피싱임을 직감했다. 전화통화중인 동료에게 이 사실을 알려 은행에 출금을 정지하도록 조치하면서 피해를 막았다.

 

사건은 지난 26일로 거슬러 올라간다. 직원 A씨에게 서울지방검찰청 첨단범죄수사팀 B수사관이라고 밝힌 사람에게서 전화가 걸려온 시간은 오후 3시경이다.

 

그는 명의도용사건 연루 조사 중에 A씨 통장이 발견됐다고 밝혔다. 이어 금융감독원 과장, 검사라는 사람과 통화 하도록 했다.

 

이들은 A씨에게 인터넷 사이트에 접속하게 한 후 인터넷 뱅킹 보안카드번호를 입력하게 했다. 또한 통장 잔고를 비롯해 출금한도, 거래 비밀번호 등의 정보를 캐물었다.

 

지 주무관은 동료직원의 한 시간 가까이 이어진 통화를 수상히 여겼다. A씨 전화기에 노출된 전화번호(02-6338-2979)를 인터넷 포털사이트에서 검색한 결과 보이스피싱임을 확인했다.

 

지 주무관은 통화중인 A씨에게 이런 사실을 알렸고 거래 은행에 출금 조치를 하면서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 통장에는 수백만원의 잔고가 있어 고스란히 피해를 볼 수밖에 없는 상황이었다.

 

지 주무관은 “전화를 받는 당사자라면 누구라도 속아 넘어갈 수 있을 것”이라며 “늘 주위를 기울여 보이스피싱 피해를 입는 일이 없도록 조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김주옥 기자

기사입력시간 : 2015-08-28 10:31:08
글쓴이 : 한국인터넷뉴스 김주옥 /  [한국인터넷뉴스 김주옥]의 다른기사보기
최중웅의 시각 more...
김정길 전 행자부 장관은 부산출신으로 문 대통령과는 동향... /한국인터넷뉴스 최종웅
이광호 칼럼 more...
이낙연 국무총리 후보자에 대한 임명동의안이 26일, 국회 심사경과... /한국인터넷뉴스 이광호
포토뉴스
 ▲  청주농고 진성푸드·유진로직스틱스와 업무협약 체결
 ▲  설악산 대청봉, 첫 단풍 물들어...2주 후엔 색동옷
 ▲  강성국 법무차관 브리핑 도중...아스팔트 바닥에 무릎 꿇고 '우산' 받쳐
 ▲  충주 시의원, '충주댐피해대책' 서명운동 펼쳐
 ▲  가습기살균제참사시민단체 "신세계는 가습기살균제 참사 책임다하라"
 ▲  충북선관위, 포기할 수 없는 소중한 권리.. 4월 7일 투표 호소
충청권 뉴스
정우택, 상당구로 U턴해 5선(選) 도전
한정애 환경부장관, 청주동물원 사육시설 점검 방문
청주시의회, 탄소중립 정책 견학
충북도, 핼러윈데이 대비 특별방역점검 실시
농관원 충북지원, 김장철 김장채소류 출하 전 안전성 검사 실시
이시종 지사 공약사업... 대전~옥천 광역철도 본격 추진
청주시, 중앙역사공원 조성계획 변경 착수보고회 개최
꽃동네학교, 장애인일자리사업 우수참여자 부문에서 우수상 수상
충북인재양성재단, 2050 탄소중립 실천 선언식
제천시, 가을철 낙엽 모아 친환경 퇴비 만들어 판매
가장많이 읽은 뉴스
박병석 국회의장 “국회 세종의사당 건설은 국가균형발전의 핵심 중의 핵심”
손흥민, 국제축구역사통계연맹(IFFHS) 올해의 선수 후보 올라
김동연 후보, 신당 창당 후 첫 방문지 대전 선택 "핵심 도시로 키울 것"
로마 G20 정상회의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 대통령 회동
안철수, 대선 출마 공식 선언... ‘철수 정치’ 벗어날까?
화이자 백신 맞은 고3 사망... 최초 신고 원인 조사 중
법원, 이낙연 지지자들이 낸 경선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 기각
TS엔터, 슬리피 상대 손해배상 소송서 패소
kt, 삼성 꺾고 최단기간 정규시즌 우승 쾌거
심상정, "여당 대선후보는 '위로'를 말할 때가 아니라 '책임'을 말할 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