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터넷뉴스
발행년월일 : 2022-01-18 08:42:10
로그인회원등록
다문화가족 지원정책, 모니터링단에서 돌파구
 
여성가족부(장관 백희영)는 6.30일(수) 오후2시 여성가족부 중회의실에서 결혼이민자 및 다양한 분야의 활동가로 구성된 다문화가족 모니터링단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다문화가족 모니터링단 제 1차 정기회의」를 개최한다.
 
여성가족부는 이날 행사에서 지난 3개월동안의 추진 성과를 바탕으로 우수 모니터링 사례 발표회와 주요 정책에 대한 의견을 수렴할 예정이다.

이날 사례 발표회에서는 중국 출신 결혼이민자 두백령(광주 서구)씨가 “결혼이민자가 출입국관리사무소 방문·등록시 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 대한 정보제공이 매우 중요하다”는 것과, 다문화가족 방문지도사 이재희(경기 광주)씨는 “이혼 조정과정에 있는 결혼이민자에게 통번역서비스는 물론 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상담을 받도록 하는 것이 반드시 필요하다”것을 각각 발표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정기회의에서는 다문화가족 자녀의 이중언어 교육 활성화 방안을 비롯하여 다문화가족정책에 대한 전반적인 의견을 청취하고, 다문화가족 홍보동영상제작에 대한 의견도 수렴할 예정이다.
 
「다문화가족 모니터링단사업」은 정책의 당사자인 결혼이민자는 물론 다문화와 직·간접적으로 관련이 있는 국내 활동가를 위촉하여 다문화가족 입장에서의 실질적이고 효과있는 모니터링과 다문화가족을 우리사회의 일원으로 적극적으로 받아들일 수 있는 사업을 개발하기 위해 지난 4월부터 본격화 되었다.

인터넷 공모 등을 통해 공개모집한 35명(중국 10명, 한국 9명, 베트남 7명, 일본 3명, 인도네시아 2명, 에리트리아 1명, 필리핀 1명, 우즈벡 1명, 몽골 1명) 모니터링단이 활동 중에 있다

여성가족부 김중열 다문화가족과장은 “다문화가족 모니터링단을 활성화하여 다양한 계층의 의견을 대표하는 공식적인 전달체계로 새롭게 자리매김 하여 수요자 중심의 다문화가족 지원 정책 및 사업을 적극 개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하은숙 기자

기사입력시간 : 2010-06-29 11:50:26
글쓴이 : 한국인터넷뉴스 /  [한국인터넷뉴스]의 다른기사보기
최중웅의 시각 more...
김정길 전 행자부 장관은 부산출신으로 문 대통령과는 동향... /한국인터넷뉴스 최종웅
이광호 칼럼 more...
이낙연 국무총리 후보자에 대한 임명동의안이 26일, 국회 심사경과... /한국인터넷뉴스 이광호
포토뉴스
 ▲  청주농고 진성푸드·유진로직스틱스와 업무협약 체결
 ▲  설악산 대청봉, 첫 단풍 물들어...2주 후엔 색동옷
 ▲  강성국 법무차관 브리핑 도중...아스팔트 바닥에 무릎 꿇고 '우산' 받쳐
 ▲  충주 시의원, '충주댐피해대책' 서명운동 펼쳐
 ▲  가습기살균제참사시민단체 "신세계는 가습기살균제 참사 책임다하라"
 ▲  충북선관위, 포기할 수 없는 소중한 권리.. 4월 7일 투표 호소
충청권 뉴스
정우택, 상당구로 U턴해 5선(選) 도전
한정애 환경부장관, 청주동물원 사육시설 점검 방문
청주시의회, 탄소중립 정책 견학
충북도, 핼러윈데이 대비 특별방역점검 실시
농관원 충북지원, 김장철 김장채소류 출하 전 안전성 검사 실시
이시종 지사 공약사업... 대전~옥천 광역철도 본격 추진
청주시, 중앙역사공원 조성계획 변경 착수보고회 개최
꽃동네학교, 장애인일자리사업 우수참여자 부문에서 우수상 수상
충북인재양성재단, 2050 탄소중립 실천 선언식
제천시, 가을철 낙엽 모아 친환경 퇴비 만들어 판매
가장많이 읽은 뉴스
박병석 국회의장 “국회 세종의사당 건설은 국가균형발전의 핵심 중의 핵심”
손흥민, 국제축구역사통계연맹(IFFHS) 올해의 선수 후보 올라
김동연 후보, 신당 창당 후 첫 방문지 대전 선택 "핵심 도시로 키울 것"
로마 G20 정상회의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 대통령 회동
안철수, 대선 출마 공식 선언... ‘철수 정치’ 벗어날까?
화이자 백신 맞은 고3 사망... 최초 신고 원인 조사 중
법원, 이낙연 지지자들이 낸 경선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 기각
TS엔터, 슬리피 상대 손해배상 소송서 패소
kt, 삼성 꺾고 최단기간 정규시즌 우승 쾌거
심상정, "여당 대선후보는 '위로'를 말할 때가 아니라 '책임'을 말할 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