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터넷뉴스
발행년월일 : 2022-07-03 14:53:55
로그인회원등록
탈핵시민행동 "일본 정부는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출 계획을 중단하라"
▲ 탈핵시민행동 기자회견 (사진제공:환경운동연합)

 

 

=[이성근 기자] 환경운동연합과 시민단체들로 구성된 '탈핵시민행동'은 14일, 일본대사관 인근 평화의 소녀상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방사능 오염수 방류하는 일본 정부를 규탄했다.


지난 10일, 일본 경제산업성 오염수처리대책위원회 전문가 소위원회는 일본 정부에 방사능 오염수 처리에 대한 최종보고서를 제출했다.


이 보고서에는 약 120만t에 달하는 방사능 오염수의 해양 방류를 권고하는 내용이 담겨 있었다.


일본 정부와 도쿄전력은 ‘다핵종제거설비(ALPS)’를 통해 삼중수소를 제외한 여러 핵종을 제거한 ‘처리수’를 해양에 방류해도 인체에 영향이 미미하다고 주장을 하며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출의 기회를 엿보고 있었다.


현재 보관 중인 방사능 오염수의 삼중수소 누적 총량은 2020년 1월 기준 860조 베크렐로 추정되고 있다.


탈핵시민행동은 "2020년 1월 31일 도쿄전력이 발표한 보고서를 보면 ‘다핵종제거설비’를 통해 방사성 물질을 제거한 이른바 ‘처리수’에 세슘, 스트론튬, 코발트60 등의 고독성 방사성 물질이 제대로 제거되지 못한 채 고스란히 남아있음을 알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2019년 12월 기준 보관 중인 오염수 약 110만 톤의 72%가 기준치 이상의 고독성 방사성 물질들을 포함하고 있었고, 15%의 오염수에는 고독성의 방사성 물질들이 기준치 10배~100배가 포함되어 있었다"고 지적했다.


이 단체는 "가장 심각한 것은 백혈병과 골수암을 일으키는 스트론튬을 기준치의 100배 ~20,000배 포함한 방사능 오염수가 65,000톤이 보관되어 있었다"며 "방사능 오염수를 ‘처리수’ ‘트리튬수’라 부르며 방사능 오염수 문제를 희석시키려는 일본 정부의 꼼수가 드러난 것"이라고 비판했다.


일본 정부는 방사능 오염수 희석하여 기준치 이하로 방류를 하면 안전하다고 말하고 있다. 그러나 버려지는 방사성 물질의 총량은 변함이 없기 때문에 인류 최악의 해양 오염을 불러올 수밖에 없다.


일본 정부는 방사능 오염수의 방류 후 주변 환경을 관찰하며 관리하겠다는 주장을 하고 있지만, 방사성 물질로 오염되고 파괴된 해양 생태계를 과연 어떻게 책임지겠다는 것인지 의문이 든다.


탈핵시민행동은 방사능 오염수를 장기 저장할 방법이 있지만 경제적인 이유를 들어 손쉬운 해결책인 해양 방류를 추진하려는 일본 정부의 행태를 규탄하며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는 우리 바다에도 영향을 줄 수밖에 없는 중대한 일"이라고 강조했다.


이들은 우리 정부는 더 이상 일본 정부의 꼼수에 흔들리지 말고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에 대해 강력한 대책을 마련하라고 촉구했다.


 

기사입력시간 : 2020-02-16 13:04:38
글쓴이 : 한국인터넷뉴스 이성근 /  [한국인터넷뉴스 이성근]의 다른기사보기
최중웅의 시각 more...
김정길 전 행자부 장관은 부산출신으로 문 대통령과는 동향... /한국인터넷뉴스 최종웅
이광호 칼럼 more...
이낙연 국무총리 후보자에 대한 임명동의안이 26일, 국회 심사경과... /한국인터넷뉴스 이광호
포토뉴스
 ▲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 합동소방훈련
 ▲  충북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투표 참여 기자회견
 ▲  충북악법대응본부, 차별금지법 제정 반대 행진
 ▲  설날 아침, 세배 올림니다.
 ▲  이시종 지사, 에코프로비엠 청주공장 화재 현장 긴급 방문
 ▲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충청권 뉴스
국민의힘 정우택 청주 상당 재선거 당선...'5선 의원'으로 정치 컴백
이시종 지사, “청와대 개방 관련, 청남대 위상강화 방안 마련하라”
김병우 충북교육감, 오미크론 대응 위한 학교급식 특별점검
충북연구원, 울진군에 구호물품 긴급지원
다중이용시설 밤 11시까지 영업 허용..5일부터 13일까지 적용
청주시, 미취업 청년에 재난지원금 100만 원 지원 개시
청주시 행정직 신규 임용공무원, 보건소 초임 발령
우크라이나 사태, 충북도-유관기관-기업 대응방안 논의
충북인재멘토링 고교·대학생 모집
청주시, "103년이 지난 현재에도 친일 청산에 소극적"
가장많이 읽은 뉴스
윤석열 대통령 당선…'초접전 승리' 5년만의 정권교체
국토교통부 '국도변 스마트복합쉼터 조성 공모사업' 영동군 선정
문체부 2022년 등록야영장 지원 공모사업 충북 11곳 선정
손흥민 정규리그 10호 골, 6시즌 연속 두자릿수 득점
행정안전부, 지방공무원 선거개입 집중감찰
완성차업체에 이어 중고차시장에서도 친환경차량이 대세
한국형 '누리호', 6월 15일 2차 발사
헌재, '은행원에 타인 계좌번호 요구만 해도 처벌' 위헌
현대차, 中 판매 부진으로 충칭 공장 가동 중단
'뚜레쥬르 청주가마지구점', 코로나 재택치료 아동에게 부식 나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