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터넷뉴스
발행년월일 : 2019-12-05 06:32:50
로그인회원등록
한-메콩 정상회의 최초 개최.. 획기적인 발전 기대
-한-메콩 기업인 협의회, 생물다양성 센터 등 공동번영 기반 마련

 

 

 

=[이광호 기자] 제1차 한-메콩 정상회의가 27일 부산 누리마루에서 ‘한-메콩 공동번영을 위한 미래 협력 방향’을 주제로 개최됐다.


문재인 대통령과 쁘라윳 태국 총리의 공동주재로 개최된 이번 회의에서는 한-메콩의 협력 현황을 점검하고 미래 협력 강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번 회의는 2011년 이래 매년 장관급으로 진행되어온 한-메콩 협의체가 정상급으로 격상되어 최초로 개최되었으며, 아세안 정상들 중 메콩강 유역 5개국 정상들이 참석했다.


문 대통령은 한-메콩 정상회의 부산 개최를 환영하고, 연 6%대의 높은 경제 성장률을 바탕으로 역내 성장을 견인하는 메콩 지역이 한국의 신남방정책과 한-아세안 협력의 핵심 파트너라고 강조했다.


또한, 신뢰할 수 있는 협력 파트너로 한국과 메콩 국가들이 ‘사람 중심의 평화와 번영의 한-메콩 동반자 관계’를 구축하기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가자고 전했다.


이어 ‘경험을 공유하는 번영’, ‘지속가능한 번영’, ‘동아시아 평화와 상생번영’ 등 지난 9월 라오스 방문 시 밝힌 ‘한-메콩 비전’에서의 3대 발전 방향별 구체적 협력내용들을 소개하면서 메콩 국가 정상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당부했다.


이날 문재인 대통령과 메콩 정상들은 이번 정상회의 결과문서로 양측의 미래 협력방안을 담은 '한강-메콩강 선언'을 채택했다.


'한강의 기적’이 ‘메콩강의 기적’으로 이어지기를 기대하며 합의된 이 문서는 양측이 우선적으로 협력해 나갈 문화관광, 인적자원 개발 등 7개 우선협력분야를 포함해 신남방정책의 분야별 협력방안과 정상회의 주요 성과사업을 담았다.


한국과 메콩 5개국은 매년 개최되는 아세안 관련 정상회의 계기에 한-메콩 정상회의도 정례적으로 개최해 상호 협력 강화를 위한 노력을 계속해 나갈 예정이다.

기사입력시간 : 2019-11-28 07:47:29
글쓴이 : 한국인터넷뉴스 이광호 /  [한국인터넷뉴스 이광호]의 다른기사보기
최중웅의 시각 more...
자유한국당 대표 선출을 위한 전당대회 열기가 고조되고 ... /한국인터넷뉴스 최종웅
이광호 칼럼 more...
이낙연 국무총리 후보자에 대한 임명동의안이 26일, 국회 심사경과... /한국인터넷뉴스 이광호
포토뉴스
 ▲  청주시 명암유원지 목교 등 환경 정비
 ▲  사진으로 본 '청주 비엔날레' 이모저모
 ▲  제천 솔방죽...메뚜기·미꾸라지 잡기 체험
 ▲  [포토뉴스] 크라쉬 금메달...기쁨의 '세리머니'
 ▲  [포토뉴스]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태권도 자유품새경기 베트남 1위
 ▲  청주랜드, 한가위 맞이 민속놀이 한마당
충청권 뉴스
반기문 前유엔사무총장, 충주여고에서 특강
충북·청주경실련, 열린도서관 예산낭비사례...감사원 '공익감사' 청구
청주지법, 노인 치어 숨지게 한 운전자 2심서 무죄 판결
한수경 피아니스트, '도시에서 만난 예술가-슈베르트' 두번째 독주회
충주사과, 대만 수출확대를 위한 협약서 체결
제천 청풍호반 케이블카, 11월 초 이용객 50만명 돌파...제천'대표 관광명소'로 부상
충북도 미세먼지 대응 ‘산업환경개선지원센터 구축’ 본격 추진
변재일 의원, 오창읍 후기리 소각장 환경영향평가 부동의 촉구
대전국토청, 동면~진천, 고남~창기 예타면제 도로사업 설계 착수
충북교육청, 유치원입학관리시스템 ‘처음학교로’ 11월 1일 개통
가장많이 읽은 뉴스
더불어민주당, 국회세종의사당 설치 등 국회법 개정 결의
100만 국악인들 "국악문화산업 진흥법 제정해야", 국회서 한 목소리
조경태 의원, 중국 게임 문제 관련.. 2차 1인 시위
중국발 황사 영향.. 미세먼지 올 가을 들어 최고 수준
문 대통령 모친 강한옥 여사 향년 92세로 별세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 PGA 투어 역사 다시 쓴다.
환경운동연합 "충남도 기후위기 비상상황 선포를 절박하게 환영한다"
24기 화력발전소, 분진 폭발사고 위험에 노출
김정숙 여사, 청주공예비엔날레 개막식 참석
발전소, 석유비축기지, LNG 생산기지 등 국가중요시설...드론 테러에 '속수무책'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