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터넷뉴스
발행년월일 : 2019-06-26 04:50:18
로그인회원등록
한국 피겨선수, 필리핀 피겨 유망주와 '우정의 드림프로그램' 진행
- 아세안+3 계기 양국 피겨 교류를 통해 아시아 동계스포츠의 새로운 지평 열어

 

=[이성근 기자]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이희범)는 필리핀에서 열린 아세안+3 정상회담을 맞아 14일 마닐라 현지에서 피겨 갈라쇼를 선보이고, 필리핀 피겨 유망주들에게 맞춤형 강습을 하는 찾아가는 드림프로그램을 진행했다.


드림프로그램은 2004년부터 83개국 청소년 1,919명(장애인 164명)을 강원도에 초청, ‘스포츠를 통한 화합과 평화’의 올림픽 가치를 실현하는 프로그램이다.


필리핀은 2014 소치 동계올림픽에서 남자 피겨가 선전하면서 많은 인기를 끌고 있다. 한국은 드림프로그램을 통해 지난 2006년부터 약 40명의 필리핀 동계스포츠 유망주를 초청하는 등 교류를 진행해왔다.


8세부터 18세까지의 28명의 필리핀 피겨유망주들은 적극적으로 기술과 기술의 연결 동작을 비롯해 피겨의 아름다운 표현력을 배우는데 주력했다. 이들은 한 시간여의 강습이 끝난 후에도 좀처럼 아이스링크를 떠나지 않고 아쉬움을 나타냈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신예지, 김해진, 최휘, 김세나 등 한국 국가대표 출신 피겨 선수들은 “필리핀 유망주들의 실력과 적극적이고 열정적인 태도에 놀랐으며 짧은 시간에 무척 친해지고 가까워졌다”고 소감을 밝혔다.


필리핀에서 유년시절을 보낸 한류스타 천둥도 능숙한 영어실력으로 드림프로그램 행사 진행과 현지 방송 출연 등을 통해 평창 알리기에 동참했다.


이희범 조직위원장은 “이번 동남아 순방 계기 평창 홍보를 바탕으로 중국과 일본 등 동아시아에도 평창을 적극 알리는 것은 물론, 다양한 교류를 통해 대한민국이 동계스포츠의 새로운 지평을 열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는 500여명의 현지 피겨 팬들이 몰린 가운데 필리핀의 ABS-CBN, 마닐라 불리틴, 필리핀 스타, 마닐라 타임즈 등 7개 매체가 취재하며 평창올림픽 기간의 관광과 문화행사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였다.

 

기사입력시간 : 2017-11-16 12:29:06
글쓴이 : 한국인터넷뉴스 이성근 /  [한국인터넷뉴스 이성근]의 다른기사보기
최중웅의 시각 more...
자유한국당 대표 선출을 위한 전당대회 열기가 고조되고 ... /한국인터넷뉴스 최종웅
이광호 칼럼 more...
이낙연 국무총리 후보자에 대한 임명동의안이 26일, 국회 심사경과... /한국인터넷뉴스 이광호
포토뉴스
 ▲  세종시의회, 농번기 일손부족 농가 힘 보태
 ▲  세종대왕과 초정약수 축제로 본 선거이야기
 ▲  봉준호 감독, 칸 국제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 거머져
 ▲  김정숙 여사, 코리아넷 명예기자단 초청 격려
 ▲  이상천 제천시장, SK하이닉스 이천 본사 방문
 ▲  고영재 청주시 학교운영위원회 협의회장 청주시의회 방문
충청권 뉴스
청주시, ‘디에스컨설팅(주)’소송도 패소.."미숙한 법적 대응이 원인"
미세먼지충북시민대책위 "SK하이닉스 LNG발전소 건설 계획 철회" 요구
이상천 제천시장, SK하이닉스 이천 본사 방문
청주시의회 도시건설위, 청주테크노폴리스 현장 방문
충북농관원, 롯데마트 서청주점과 GAP 농산물 기획판매전 개최
세종대왕과 초정약수 축제로 본 선거이야기
충북교육청 홍보대사 현장연수로 정책홍보역량 높이다
충북도, 찾아가는 노인학대 예방교육 실시
충북개발공사 서포터즈 ‘사랑의 빵 만들기’ 봉사
세명대 학생들, 독거어르신 집수리 봉사활동 실시
가장많이 읽은 뉴스
LH 변창흠 신임사장, '코드인사' 논란
봉준호 감독, 칸 국제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 거머져
조경태 의원, 무대예술 전문인 자격제도의 공신력 확보를 위한 ‘공연법 개정안’ 대표발의
인보사 사태, 이의경 식약처장 고개숙여 사과
환경운동연합 "현대제철과 포스코는 고로가스 배출 책임 인정하고 공식사과하라"
유네스코국제무예센터, ‘제3회 무예 열린학교’ 개교
현충일날, 광주광역시 1,300여 노래연습장 영업 휴무
광주광역시 1.300여 노래연습장업주 대표자 '봄 산행'
[작품 세계] 시인 난초 이난희 '오월의 그리움'
제3회 대한민국 중고제(中古制)소리 경연대회..청학동 김봉곤 훈장 기획
-->